1. 1위  불의 전차
    20자평 포스트
     8.68
  2. 2위  위플래쉬
    20자평 포스트
     8.36
  3. 3위  엣지 오브 투모로우
    20자평 포스트
     8.26
  4. 4위  노트북
    20자평 포스트
     8.13
  5. 5위  원더풀 데이즈
    20자평 포스트
     7.3

미녀와 박물관 놀라운 흥행기세로 또 1위! 고소영 <언니가 간다> 부진!
2007년 1월 8일 월요일 | 서대원 기자 이메일


놀라운 흥행기세다. <미녀는 괴로워> <박물관이 살아있다>가 여전히, 다시금, 또 박스오피스 1.2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두 영화가 나란히 3주 이상 정상을 꿰차고 있는 경우! 언제였는지 가물가물할 만큼 웬만해서는 보기 드문 현상이다. 연말과 새해라는 시즌 탓도 있지만, 무엇보다 이 두 영화에 맞장을 뜰 만한 근사한 경쟁작이 없었던 게 주요인이라 볼 수 있다. 물론, 상당한 관심을 불러 모았으나 기대이하의 성적으로 마무리 된 혹은 스타트한 영화들의 의외의 흥행부진도 본의 아니게 이에 일조했다.

여하간, 이 주에는 간발의 차이로 <미녀는 괴로워>가 3주 만에 다시금 1위로 오르는 저력을 발휘했다. 서울 주말 3일 동안 14만 7천여 명을 모아, 14만 6천여 명을 동원한 <박물관이 살아있다>를 살짝 제쳤다. 천명 차이도 나지 않는 박빙의 승부였다. 전국 수치로는 박물관이 앞섰으니 사실상 두 영화가 공동 1위인 셈이다. 351개관에서 관객과 만나고 있는, 개봉 4주째를 맞이한, <미녀는 괴로워>는 이로써 전국누계 455만을 기록, 금주 안에 500만을 돌파할 것이 확실시 되고 있다. 3주차에 접어든 <박물관이 살아있다>는 341개 스크린에서 371만의 스코어를 작성했다. 이는, 2006년 개봉한 외화 중 <미션 임파서블3>, <캐러비안의 해적2>의 뒤를 있는 대박흥행이다.

<조폭마누라3>는 서울 주말 6만 8천, 전국누계 140만에 도달하며 전주와 마찬가지로 3위에 자리했다. 대박을 쳤던 이전 작에 비할 바는 못 되지만 그런 대로 흥행한 셈이다. 미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던 애니 <부그와 엘리엇>은 개봉작 중 가장 나은 흥행을 선보였다. 175개 스크린에서 뚜껑을 열어제낀 영화는 전국에 걸쳐 17만 명을 동원했다. 박스오피스 4위! 동시에 스타트한 <언니가 간다>와 <오래된 정원>은 위의 기록이 말해주듯 부진한 성적으로 첫주를 마감했다. 특히, 고소영의 복귀작으로 눈길을 끈 <언니가 간다>의 스코어는 황망할 정도다. 290개관을 확보하며 공세를 펼친 영화는 서울 주말 3만여 명, 전국누계 14만을 모으는 데 그쳤다. <오래된 정원>은 그나마 좀 낫다. 209개 스크린에서 서울 4만 3천, 전국 15만 명을 불러 모았다. 한편, 미셜 공드리의 상상력이 빛나는 로맨스 <수면의 과학>은 전국 4개관이라는 소규모 개봉에도 불구하고 가파른 입소문을 타며 3만 명 돌파에 성공했다. 개봉 3주차에 접어든 영화는 주말 내내 90%가 넘는 관객점유율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유덕화 안성기 주연의 <묵공>, 디카프리오의 <블러드 다이아몬드>, 판타지 대작 <에라곤>, 강혜정 배종옥의 <허브> 등 만만치 않은 금주 개봉작들이 미녀와 박물관의 독주체제를 막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2007년 1월 8일 월요일 | 글: 서대원 기자

(총 31명 참여)
hrqueen1
언니가 간다는 보고싶긴 한건데, 김아중씨의 매력이 더 넘쳐서 그런 거 아닐까요.   
2007-01-08 23:49
ldk209
고소영..... 연기는 안 돼....   
2007-01-08 23:26
PASSINGBY
박물관은 개봉전까지만 해도 금방 내리는 거 아닌가 했는데 역시 연말에는 이런 온 가족을 커버할 수 있는 영화가 아주 잘 먹히는군요.   
2007-01-08 21:08
dpfflsy
대단하구만!!!   
2007-01-08 20:53
theone777
아무튼 예상치 못했던 대박적인 결과네요 ㅎㅎ   
2007-01-08 20:21
bjmaximus
아.. 전국 수치는 <박물관이..> 1위라는 내용이 기사에 포함돼있군요..^^;;   
2007-01-08 18:50
bjmaximus
<박물관이 살아있다!>와 <에라곤>의 수입 배급사인 직배사 20세기 폭스 코리아가 이번 주 두 영화의 스크린 분배로 고민 좀 하겠네요.<에라곤>만 개봉 안했으면 20세기 폭스 코리아가 <박물관이 살아있다!>에 올인하면서 500만도 가능한 상황인데.. 근데 서울 주말 사흘 관객수에서는 <미녀는 괴로워>가 앞섰지만 주말 전국 사흘 관객수에서는 <박물관이 살아있다!>가 이겼을 것 같네요.그나저나 오늘은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업데이트가 늦군요.   
2007-01-08 18:38
1 | 2 | 3 | 4

 

1 | 2 | 3 | 4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