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원희 (Won-hie Lim)
+ 생년월일 : 1970년 10월 11일 일요일 / 국적 : 한국
+ 성별 : 남자 / 출생지 : 한국 서울
 
출 연
2020년 제작
도굴
2019년 제작
천문: 하늘에 묻는다 (Forbidden Dream)
임효돈 역
2019년 제작
재혼의 기술
경호 역
2018년 제작
늦여름 (Passing Summer)
2017년 제작
신과함께-인과 연 (Along with the Gods: The Last 49 Days)
판관 2 역
2016년 제작
머니백 (Snatch Up)
2016년 제작
신과함께-죄와 벌 (Along With the Gods: The Two Worlds)
2015년 제작
쓰리 썸머 나잇
달수 역
2015년 제작
성난 변호사 (The Advocate : A missing body)
2014년 제작
막걸스
장도울 역
2013년 제작
뜨거운 안녕
봉식 역
2012년 제작
나는 왕이로소이다 (I am the King)
해구 역
2011년 제작
로맨틱 헤븐
김형사 역
2011년 제작
Mr. 아이돌
박상식 역
2010년 제작
대한민국1%
왕종팔 하사 역
2010년 제작
퀴즈왕 (Quizking)
준상 역
2009년 제작
황금시대 (Show me the money)
2008년 제작
다찌마와 리 : 악인이여 지옥행 급행열차를 타라
다찌마와 리 역
2007년 제작
죽어도 해피엔딩
두찬 역
2007년 제작
식객
봉주 역
2006년 제작
펀치 스트라이크 (Punch Strike)
광견 선생 역
2005년 제작
코마 (TV)
최형사 역
2005년 제작
주먹이 운다 (Crying Fist)
원태 역
2004년 제작
쓰리 몬스터 (Three Monster)
2003년 제작
실미도
원희 역
2002년 제작
재밌는 영화 (Fun Movie)
유황보 역
2002년 제작
묻지마 패밀리
키스에 미친 유부녀의 남편 / 큰형 / 후보 포스터 속 후보 역
2001년 제작
킬러들의 수다
신부 역
2001년 제작
이것이 법이다 (This Is Law)
봉수철 역
2000년 제작
죽거나 혹은 나쁘거나 (Die Bad)
이 형사 역
2000년 제작
공포택시
경찰1 역
2000년 제작
다찌마와 Lee / 커밍아웃 / 극단적 하루
다찌마와 Lee 역
1998년 제작
기막힌 사내들
형사 역
출 연
2018년 각자의 미식 (Beautiful Food)
특별출연
2011년 체포왕 (Officer of the Year)
2007년 M (엠)
2004년 여선생 VS 여제자
2001년 피도 눈물도 없이 (No blood No tears)
우정출연
2010년 맨발의 꿈 (A Barefoot Dream)


임원희는 저음의 코믹한 말투와 현란한 화술로 치장된 유머가 돋보이는 배우이다. 그가 발군의 코미디 연기를 선보인 영화는 류승완 감독의 인터넷 액션 영화 <다찌마와 리>. 상하이 박 역을 맡은 그는 느끼한 더빙 목소리로 네티즌들을 열광시켰다.

<재밌는 영화>, <이것이 법이다>에서 주연급으로 떠오른 그는, 스크린 밖에서도 장진 감독의 연극 <허탕>, <박수칠때 떠나라> 등에 출연해 활발한 활동을 벌였다.

<실미도>에서는 비극적인 분위기 속에서도 웃음을 잃지 않는 연기로 호평을 받았으며, <식객>을 통해 그 동안 주로 보여졌던 코믹한 모습이 아닌, 진지하고 야심 가득한 모습으로 관객들에게 신선한 재미를 선사했다.
그리고 2008년 그가 ‘다찌마와 리’가 되어 돌아왔다. 류승완 감독은 말한다. “임원희가 아닌 다른 다찌마와 리는 상상하지 못했다”고. 스크린을 가득 채우고도 넘치는 강한 기운과 선 굵은 내공으로 ‘다찌마와 리’의 차고 넘치는 매력과 통제할 수 없는 에너지를 선보일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매 캐릭터마다 신선한 재미를 선사했던 그가 <대한민국1%> 을 통해 도무지 미워할 수 없는 악역 왕종팔 하사 역을 연기한다. 그 동안 친숙하게 보여졌던 코믹 연기 외에도 최정예 특수부대원으로 완벽 변신했다. 독특한 인연으로 특별 출연한 <체포왕>에서 연쇄살인범 용의자로 미스터리함과 코믹함을 넘나들며 또 한 번 폭풍웃음을 선사했다.

매 작품마다 친근하고 감칠맛 나는 연기로 대한민국 영화에 없어서는 안될 배우로 입지를 다진 임원희가 영화 <뜨거운 안녕>을 통해 다시 한번 '씬스틸러의 원조'다운 연기력을 아낌없이 보여줄 예정이다. 개성 강한 마스크와 능청스러운 연기로 관객들에게 늘 깊은 만족감을 안겨주는 임원희는 이번 작품에서도 역시 '봉식' 캐릭터를 누구보다 맛깔나게 표현해냈다. 특히 임원희만이 할 수 있는 코믹 연기와 실제 꾸준한 연습을 통해 선보인 기타 연주는 극 중 놓쳐서는 안될 또 다른 묘미이다. 뿐만 아니라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딸을 끔찍이도 아끼는 '봉식' 캐릭터의 진한 부성애를 제대로 표현해낸 임원희는 관객들에게 깊은 공감과 감동을 부여했다.

주, 조연을 막론하고 액션, 로맨스, 예능까지 섭렵한 배우 임원희가 선공감의 선공직장으로 ‘장영실’, ‘조순생’ 등과 함께 ‘세종’의 안여 제작에 참여하는 ‘임효돈’역을 맡아 탄탄한 연기력으로 <천문: 하늘에 묻는다>의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며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필모그래피
영화_<재혼의 기술>(2019), <신과 함께-인과 연>(2018), <머니백>(2018), <신과 함께-죄와 벌>(2017), <성난 변호사>(2015), <나는 왕이로소이다>(2012), <미스터 아이돌>(2011), <로맨틱 헤븐>(2011), <퀴즈왕><대한민국 1%><맨발의 꿈>(2010), <황금시대>(2009), <다찌마와 리-악인이여 지옥행 급행열차를 타라!>(2008), <식객>(2007), <죽어도 해피엔딩>(2007), <주먹이 운다>(2005), <쓰리, 몬스터>(2004), <실미도>(2003), <재밌는 영화>(2002), <킬러들의 수다>(2001), 인터넷 단편 <다찌마와 lee>(2000), <기막힌 사내들>(1998) 외 다수


드라마_[날 녹여주오](2019),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2019), [나인룸](2018), [기름진 멜로](2018), [힘쎈여자 도봉순](2017), [낭만닥터 김사부](2016~2017) 외 다수


연극_[로미오와 줄리엣][택시 드리벌][박수칠 때 떠나라]외 다수


10.00 / 10점  

(총 2명 참여)
kmhngdng
B급감독들이 애용하는 C급 배우라는 생각밖에는.....    
2009-01-16 18:54
Kimdoyoung
☆★☆★승리의김두영☆★☆★    
2007-08-19 19:15
1


관련 매거진 뉴스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