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이도공간
    20자평 포스트
     7.53
  2. 2위 
    20자평 포스트
     7.4

공공의 적(2002, Public Enemy)
제작사 : (주)시네마 서비스 / 배급사 : (주)시네마 서비스
이미지 더보기
  • 등급
  • 청소년 관람불가
  • 시간
  • 135 분
  • 개봉
  • 2002-01-25

공공의 적 예고편

[뉴스종합] 보자마자 한마디! 중년남성들이여 일어나라! <전설의 주먹> 13.03.28
[뉴스종합] 안성기, “올해는 내가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심사위원장” 12.10.12
재밌네 ㅋㅋㅋ yiyouna 09.06.27
최고의 영화 remon2053 07.10.19
왜이렇게 재밌음 ★★★★☆  tree 18.06.05
공공의 적만의 색은 강했지만 최고의 영화라고 불리는 것과 나... ★★★☆  leehk1988 10.10.14
연기도그렇고 기억에 남는 작품 ★★★★☆  onepiece09 10.09.19



어느 여름 밤, 좁은 주택가 골목에서 스쳐간 두 남자의 악연.
지독한 형사와 악독한 범인의 끝없는 대결이 이어지는데...


비오는 거리, 한 밤에 생긴 우연한 난투.

비오는 한밤, 잠복근무 중이던 철중은 전봇대 뒤에서 어쩔 수없이 볼일을 본다. 그때 철중과 부딪히는 검은 그림자. 철푸덕! 철중은 비도 내리고 똥도 묻은 김에, 가차없이 달려가 사내의 뒤통수를 후려친다. 휘청이며 밀려가는 사내. 다시 철중이 주먹을 날리려는데 희번득이는 물체가 철중의 눈밑을 때리고 튕겨나간다. 철철 흐르는 피에 눈을 감싸쥐고 주저앉은 철중.

살인 사건 발생, 단서는 칼 한자루와 철중의 기억.

일주일 후, 칼로 난자당한 노부부의 시체가 발견된다. 그러나 단서는 아무것도 없다. 시체를 무심히 보던 철중에게 문득 빗속에서 마주쳤던 우비의 사내가 떠오른다. 그 칼!! 철중이 분노를 삭히며 보관했던 칼 한자루. 그의 칼은 시체에 새겨진 칼자국과 일치한다. 그리고 그는 기억한다. 우비를 입은 그 남자의 뒷모습과 스쳐간 느낌을.

철중과 규환, 이들의 끈질긴 싸움이 시작된다.

철중은 펀드매니저 조규환을 만난다. 그리고 그가 직감적으로 살인자임을 느낀다. 하지만 단서는 아무것도 없다. 철중은 단지 심증만을 가지고 미행에 취조, 구타 등 갖은 방법을 동원해 증거를 잡으려 한다. 물론 규환도 가만히 당하고 있지 않는다. 돈과 권력은 그의 편이다. 그는 방해물인 철중의 보직을 빼앗는다. 그러던 중 다시 같은 방법의 살인사건이 발생, 사건은 미궁에 빠지는데... 둘의 싸움은 점점 극단으로 치닫고, 물러설 수 없는 대결이 시작된다.



(총 40명 참여)
gaeddorai
횽!이라고 부르고 싶은 철중이횽     
2009-01-22 20:09
sasimi167
그냥 그렇던데..     
2008-12-31 09:31
joe1017
설경구의 단순무식한 경찰 연기에 감탄...설경구와 이성재의 열연이 최고     
2008-08-26 01:01
bjmaximus
6년 전에 극장에서 보고 다시 한번 봤는데 역시 재밌네,안내상도 나왔었구나.     
2008-08-07 13:00
ooyyrr1004
설경구 역시...     
2008-07-10 11:46
theone777
진득하고 독하고 코믹한 괴짜 불량 형사 강철중의 탄생!!
깡다구 하나로 범인을 잡는다!!     
2008-07-03 18:47
mckkw
다시봐도 재밌다     
2008-06-17 18:40
excoco
최고의 영화다 무슨말이 필요하겠나     
2008-05-13 18:29
mj8826
출석...     
2008-04-08 12:25
wizardzean
열연은 봐줄만 해요     
2008-02-29 13:07
1 | 2 | 3 | 4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