멧 데이먼은 잊어라...폴 그린그래스만 필요할 뿐이다. 본 레거시
jedikhg 2012-09-08 오후 8:51:34 399   [0]
길게 설명은 하지 않겠다...뛰어난 첩보 영화이고 007에서 제이슨 본으로의 스파이의 이미지 변화를 준 작품이니...
설명따윈 필요없다. 그럼 이 또다른 본 시리즈인 레거시만을 보자...쓸데없는 스토리 설명은 제외한다.

스토리: 긴박감은 타이트하지 않지만 짜임새가 있다. 조금 밀어붙이는 것같은 끼워넣는것 같은 느낌이 
           있지만 이정도면 탄탄한 긴박감을 느끼게 해준다.

연기: 레너형님과 레이첼 누님이다...거기다 에드워드 노튼....말이 필요한가...3류 쓰레기를 가져다놔도
        수작으로 만들분들이다.

액션: 멧데이먼의 액션은 둘이었다. 아이덴티와 그 이후이다. 이는 바로 액션을 잡아내는 감독의 역량이다.
        제레미가 보여준 체술의 정도는 멧의 그것을 뛰어넘을 정도 였다. 하지만 감독은 그 역량을 담아내지도
        정교하고 짜맞추지도 못했다...

카추격: 폴 그린그래스로 감독이 바뀌면 자동차 추격은 크라이막스로 정해져 버렸다. 이번은 오토바이 추격인데 뭔
           가 아쉽지만....폴 그린그래스보다 못한거 였다. 정말 잘만들어진 오토바이 액션이었다..

이 정도만 적습니다. 제가 취해서...정말 두시간이 어느순간 지나가 버렸습니다. 분명 본 아이덴티티보단 한수 위의
영화였지만 슈프리머시보단 못했습니다. 이는 감독의 역량이 폴 그린그래스를 따라잡지 못했다는 정도였습니다.
하지만 제가 보기에는 성공적인 프렌차이즈의 안착으로 보면 될것이고 이제 제 2의 폴 그린그래스를 찾던지
그를 다시 데려오던지 둘중하나겠네요...적극 추천합니다....레이첼은 아직도 이쁘다는.....


(총 0명 참여)
1


본 레거시(2012, The Bourne Legacy)
제작사 : Universal Pictures / 배급사 : UPI 코리아
수입사 : UPI 코리아 / 공식홈페이지 : http://www.thebournelegacy.kr
이미지 더보기
  • 등급
  • 15세 이상 관람가
  • 시간
  • 135 분
  • 개봉
  • 2012-09-06
공지 티켓나눔터 이용 중지 예정 안내! movist 14.06.05
공지 [중요] 모든 게시물에 대한 저작권 관련 안내 movist 07.08.03
공지 영화예매권을 향한 무한 도전! 응모방식 및 당첨자 확인 movist 11.08.17
92955 [본 레거시] 본 레거시-전편에 비하면 참 아쉽다.. (2) sch1109 12.10.06 793 0
92928 [본 레거시] 화려한 액션 속에서 긴장감을 찾다.... (2) wkgml 12.10.02 723 0
92822 [본 레거시] 본 얼티메이텀 cgs2020 12.09.10 375 0
92821 [본 레거시] 액션 스릴러 영화로서 임무를 완수하는 영화 ssan007 12.09.10 358 0
92820 [본 레거시] 이건 본의 유산이 아니다... ldk209 12.09.10 423 1
92814 [본 레거시] 상대적으로 '익스펜더블2'만 돋보이게 해준 듯?? ^^;; (1) jojoys 12.09.08 396 0
현재 [본 레거시] 멧 데이먼은 잊어라...폴 그린그래스만 필요할 뿐이다. jedikhg 12.09.08 399 0
92812 [본 레거시] '본 레거시'에 대해 객관적 측면과 주관적 측면으로 감상평을 해본다.(스포함유!!) (2) heysu2002 12.09.08 15478 2
92771 [본 레거시] [본레거시 개봉!!] 이름으로풀어보는 본 시리즈 jh12299 12.08.31 584 0
92770 [본 레거시] 선방했지만, 폴 그린 그래스 감독과 맷 데이먼의 부재가 극명하게 드러나는... theone777 12.08.30 7283 1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