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그래비티
    20자평 포스트
     8.36
  2. 2위  가을의 전설
    20자평 포스트
     8.31
  3. 3위  고양이를 부탁해
    20자평 포스트
     7.93

뷰티풀 프렌즈(2006, Bonneville)
배급사 : 스크린조이
수입사 : 스크린조이 /

뷰티풀 프렌즈 예고편

기대가 무척 큽니다. 보고싶어요 ★★★  shee6363 13.05.24
너무 기대가 큽니다. ★★★☆  twdus1 13.05.20
기대가 됩니다 .감사합니다 ★★  shin5863 13.05.16



재혼 후 20년을 함께해 온 남편 조가 죽었다…
그와의 마지막 약속을 위해 친구들과 떠나는 아름다운 여행!


사랑하던 남편을 갑작스럽게 잃은 아빌라(제시카 랭 분)가 실의에 빠져있을 무렵, 남편의 친딸인 프렌신이 찾아와 아버지의 유골을 돌려보내지 않으면 남편과의 추억이 깃든 아이다 호의 집을 팔아버리겠다고 한다. 자신이 죽으면 세상에 뿌려달라던 남편의 마지막 유언을 지킬 수 없게 된 아빌라는 혼란에 휩싸인다. 고민 끝에 조의 유골을 직접 전달하러 프렌신이 치르는 캘리포니아 장례식장으로 떠나기로 마음먹은 아빌라는 그 전에 친구 마진과 캐롤에게 함께 여행을 가자고 제안한다.

조와 허니문 여행1966년식 컨버터블 자동차 ‘보네빌’(Bonneville)에 자유로운 영혼의 싱글 마진(케시 베이츠 분)과 늘 반듯하고 완벽한 성격의 캐롤(조안 알렌 분)을 태우고 출발한 여행은 조와의 추억이 담긴 여행지를 찾아다니는 길로 차츰 변화게 된다. 아빌라, 마진, 캐롤 세 사람은 ‘보네빌’과 함께하는 여행에서 만나는 사람들과 사건, 함께하는 친구들을 통해 또 다른 삶을 맞이하게 되는데...



(총 1명 참여)
kooshu
궁금하네요     
2009-11-28 00:31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