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불의 전차
    20자평 포스트
     8.68
  2. 2위  위플래쉬
    20자평 포스트
     8.36
  3. 3위  엣지 오브 투모로우
    20자평 포스트
     8.26
  4. 4위  노트북
    20자평 포스트
     8.13
  5. 5위  원더풀 데이즈
    20자평 포스트
     7.3

발리에서 생긴 일 (TV)(2004)


[인터뷰] 거부할 수 없는 낭만 <오직 그대만> 소지섭 11.10.21
당황스러움 ★  saltingini 10.06.22
너무 뻔한 결말 ★  tex300 10.04.14
너무 비극적인 드라마 ★★★  honoka5 10.04.13



옛사랑이던 인욱(소지섭)이 자카르타에서 근무 중이라는 사실을 안 영주(박예진)는 상대사의 현지공장을 실사하기 위해 자카르타로 출장가는 약혼자 재민(조인성)을 졸라 따라나선다. 삼년전 자카르타의 공장으로 온 인욱은 같이 근무하는 한국 사람들과도 어울리지 않은 채 더욱 자기만의 세계에 갇혀 살고 있다. 영어와 인도네시아어를 능숙하게 구사하며 현지인들과는 친밀하게 대화를 주고 받으면서도 공적인 일 외에 사적인 일에는 전혀 틈을 보이지 않는 인욱을 공장장 이하 직원들은 기분 나빠하면서도 두려워한다. 영주네 계열사로 회사가 합병된다는 소식에 회사를 그만 둘 결심을 한 인욱은 인도네시아를 떠나기 전에 발리나 구경해볼 심산으로 휴가원을 던진다. 하지만 갑작스런 재민의 방문 소식에 공장장의 애원으로 인욱의 휴가는 하루 늦춰진다. 영주는 휴대전화번호가 적힌 찢어진 동창회보를 펴들고 전화를 할까 말까 망설인다. 인욱은 영주와 통화를 하며 영주가 재민의 약혼자로 이 호텔에 와 있다는 사실을 알고 놀라지만 만나자는 영주의 제안을 일언지하에 거절하고 저녁식사자리까지 빠져나와 버린다. 인욱과 영주의 사이를 의심한 재민은 함께 발리 관광을 제의하고, 수정(하지원)이 그들의 가이드를 맡는다. 이때부터 네 남녀의 엇갈린 사랑이 시작되는데...



(총 10명 참여)
apfl529
다큐멘터리.     
2010-09-08 00:43
his1007
 조인성 우는 연기가 생각남
 
    
2010-02-23 11:39
ippuy0070
조인성 우는 연기가 생각남     
2010-01-28 11:28
iamjo
이새상에     
2009-11-25 00:27
iamjo
발리     
2009-11-23 00:34
jun150
조인성 ㅋ     
2009-09-23 14:25
director86
간지 제대로     
2007-11-11 13:53
paraneon
klkl     
2007-04-08 01:18
js7keien
어설픈 영화 1000편보다 나은 드라마     
2006-09-28 14:06
iamjo
마지막이 좀 이상해서 그렇지 그리고 난안돼갰니 주재곡도 좋와요     
2006-09-20 02:45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