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러브레터
    20자평 포스트
     8.88
  2. 2위  라라랜드
    20자평 포스트
     8.63
  3. 3위  늑대와 춤을: 디 오리지널
    20자평 포스트
     8.59
  4. 4위  굿바이
    20자평 포스트
     8.19
  5. 5위  비긴 어게인
    20자평 포스트
     8.18

미스터 소크라테스(2005)
제작사 : (주)커리지필름 / 배급사 : 롯데쇼핑(주)롯데엔터테인먼트
공식홈페이지 : http://www.mrsocrates.co.kr

미스터 소크라테스 예고편

[인터뷰] 살맛나는 진솔한 광대 박철민! 07.06.01
[리뷰] 한번 양아치는 영원한 양아치? 성악설에 기반해 소크라테스를 논하다 05.11.09
미스터 소크라테스 sunjjangill 10.09.17
요가학원 kimjnim 09.08.25
김래원과 딱 어울리는 역할...악법도 법이다. ★★★★  w1456 15.06.02
논리적개연성이부족한듯 ★★★  onepiece09 10.10.09
잘 만든 범죄 액셔 영화 ★★★★  yserzero 10.10.04



질풍 노도의 시기_ 당신들, 사람 잘못 골랐어!

이런 니미럴... 돈도 떨어지고 해서 그나마 만만한 꼰대를 찾아갔더니 되려 영치금이나 넣어달라고 시덥잖은 소리를 해댄다. 당장 쓸 돈도 없는데 영치금이라니... 동필이 잘 봐주라는 잔소리에 귓구멍 후비며 돌아오는데 친구새끼한테 전화가 온다. 일 터졌다고 빨리 와서 도와달란다. 빙고! 이 놈이 있었지~! 당분간 살 돈은 땡겼군. 근데... 어라? 가보니 이거 장난이 아니다. 이 새끼가 지 혼자 누굴 죽이고 울고불고 난리 치는데... 아무리 우발적이라고 해도 이런 건 그냥 넘어갈 수가 있나. 잘 처리해주겠다고 안심시키고 밖으로 나와 핸드폰을 켜고 112를 눌렀다. “여기 살인사건이 났는데요.. 범인은 그냥 현장에 있는 것 같아요.. 빨리 오세요...” 퍽!
눈을 떠보니 낯선 곳이다. 웬 등빨 좋은 놈들이 날 동물원의 원숭이 보듯 둘러싸고 있다. 그리고 자꾸 이상한 질문을 해 댄다. 뭐? 테스트 통과라고? 이게 먼 소리야! 엉? 잠깐... 지금 날 여기 가둬놓고 뭘 하겠다고? 날 키우겠다고?!

제 2의 탄생기_ 드디어 찾았다. 제대로 악랄한 놈으로....!

“... 이번엔 좀 더 신중하게 사람을 골라 주십시오. 우리 일의 특성상... 우리가 필요한 인간은 부모 형제도 몰라보고 친구도 팔아 넘길 수 있는... 한마디로 패륜아! 타고나길 개새끼로 타고 난 인간 있잖아요.....”
오랫동안 지켜 본 저 놈, 정말 최악이군. 저런 놈이라면 딱 이겠는데.. 이봐... 구동혁 씨 당신은 이제부터 여기서 우리와 함께 공부를 시작하는 거야. 농땡이를 피우거나 도망치려고 하면 앞으로의 삶이 더 피곤해져. 그러니 얌전히 우리가 시키는 대로하라고. 훗... 지금 해보겠다는 건가? 그럼 가볍게 몽둥이 찜질부터 시작하지 그 다음엔 물 속에서 한 두 시간 쳐 박혀 있고 그것도 안 되면 땅속에 파 묻혀서라도 우리가 시키는 걸 하란 말이야! 이유? 목적? 그런 건 없어. 넌 그냥 우리가 시키는 대로 ‘경찰 시험’을 통과하고 강력계 형사만 되면 되는 거야... 자.. 어떻게 할래?



(총 63명 참여)
goodqwe17
영화 못보는데 하지 말고 나가...
    
2010-07-12 13:56
kisemo
기대..     
2010-02-03 16:21
iamjo
한국판 무간도?     
2009-11-21 01:55
movie81
영화가 코미디가 아니고 액션/범죄였구나 - -;     
2009-08-17 18:59
mj8826
인생 행로를 개척하다...     
2008-05-09 12:58
sgmgs
그럭저럭이었다.     
2008-04-08 23:25
wizardzean
연기 굿     
2008-02-16 14:31
mj8826
출석...     
2008-01-01 19:08
happyday88ys
보는 내내 재미있었어요.     
2007-12-29 16:38
qsay11tem
좀 아쉬움이     
2007-09-27 07:19
1 | 2 | 3 | 4 | 5다음으로 다음으로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