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  러브레터
    20 Ʈ
     8.88
  2. 2  아멜리에
    20 Ʈ
     8.46

극장전(2005)
제작사 : (주)영화제작전원사 / 배급사 : 영화사청어람
공식홈페이지 : http://www.cinemastory.co.kr/
이미지 더보기
  • 등급
  • 청소년 관람불가
  • 시간
  • 89 분
  • 개봉
  • 2005-05-26
  • 전문가영화평

극장전 예고편

[뉴스종합] 베를린 행 확정 홍상수 감독, 세계 3대 국제영화제 13편 초청 진기록 12.12.17
[뉴스종합] 홍상수-임상수, 칸 영화제 동반진출 12.04.20
극장전-홍상수 특유의 찌질한 캐릭터들의 향연 sch1109 11.12.25
극장전 sunjjangill 10.09.09
홍상수의 술자리가 더 이상 궁금하지 않다. ★☆  enemy0319 18.09.30
극장前, 여배우를 만난다. ★★★  sunjjangill 10.09.09
정말 많이 배웠습니다...극장전 짱 ★★★★★  rnldyal1 10.07.26



극장傳 _ ‘영화이야기’
내 이름은 전상원이다.
수능 시험을 마치고, 형에게 두둑한 용돈을 받아 종로거리로 나섰다.
그리고 우연히 어느 안경점 앞에서 중학교 때 첫사랑 영실을 만났다.
다시는 못 볼 줄 알았는데…
19살의 끝, 우리는 어떻게 될까?

극장前 _ ‘관객이야기’
내 이름은 김동수이다.
오늘 종로의 한 극장에서 선배 형이 감독한 영화 한 편을 봤다.
영화 속 주인공 이야기가 예전 내 모습 같았다.
극장 앞, 거짓말처럼 영화 속 여주인공을 마주쳤다.
여배우의 이름은 최영실이다.
그녀 역시 영화를 본 것 같다.
인파 속으로 사라지는 영실을 뒤로 하고, 말보로 담배를 한 갑 샀다.
동창회 부회장 녀석이 저녁 때 선배감독을 위한 후원모임에 나오라고 전화를 한다.
사실 선배는 지금 입원 중이다. 가야하나? 말아야 하나?
무작정 종로 길을 걷는다. 영화 속에 등장한 곳들을 돌아보고 싶어졌다.
사람들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는 여배우 영실이 스쳐 지나간다.
그녀 역시 영화순례 중인가?
용기를 내어 말을 건네보니 의외로 친절하게 대해준다.
오늘, 그녀가 나의 운명 같다…



(총 23명 참여)
kisemo
기대     
2010-02-06 19:48
mooncos
잘 모르것다     
2009-05-23 02:18
kwyok11
별로     
2009-04-13 07:55
bjmaximus
<극장전> 보고 처음 느꼈는데,김상경 개그맨 박수홍 좀 닮은 듯.     
2008-10-21 10:57
qsay11tem
어려운 영화네여     
2007-11-12 14:13
kimsok39
영화가 적절하게 조화를 잘 이루었네여     
2007-06-29 17:35
nabzarootte
현실과 영화의 적절한 조화     
2007-04-30 17:53
codger
역시 홍상수로군     
2007-04-14 13:27
namie7712
엄지원이 벗은 영화,,,왜 홍상수는 여배우를 꼭 벗게 만들까??
정말 계속 보면 짱나......여성비하적이고 반 페미니즘적인.....그러나 남자들의 속마음을 그대로 들어내는,,,,,나라면 저런 영화 안 만들것 같다,,,부끄러워서라도,,,,,     
2006-10-17 14:35
midorichan
쳇, 내가 동순데     
2005-10-29 20:21
1 | 2 | 3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