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피아니스트
    20자평 포스트
     8.96
  2. 2위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20자평 포스트
     8.78
  3. 3위  노예 12년
    20자평 포스트
     8.32
  4. 4위  플립
    20자평 포스트
     8.21
  5. 5위  너의 이름은.
    20자평 포스트
     8.09

<원스어폰어타임> 설 연휴 박스오피스 1위!
2008년 2월 11일 월요일 | 김용환 기자 이메일


박용우, 이보영 주연의 <원스어폰어타임>(제공:(주)아이엠픽쳐스/제작:(주)윈엔터테인먼트/배급:CH엔터테인먼트)이 설 연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원스어폰어타임>은 지난 주말인 8~10일 사흘간 전국 371개 스크린에서 전국 관객 42만69명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 110만2,994명으로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여자 핸드볼 선수들의 실화를 다룬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은 38만6,090명을 모으며 누적 관객 377만8,387명을 기록하며 2위를 기록했다. 김하늘, 윤계상 주연의 <6년째 연재중>이 38만214명(누적관객 67만3,552명)으로 3위, '신체강탈'이라는 이색소재로 주목받은 <더 게임>이 347개 스크린에서 37만9,495명(누적관객 118만7,796명)으로 4위, 신현준, 허준호 주연의 <마지막 선물>이 299개 스크린에서 12만2,916명(누적관객 21만105명)으로 5위를 차지했다.

설 연휴를 앞두고 치열한 스크린 확보 경쟁을 벌였던 이들 영화들은 설 연휴 대목 특수를 누리며 흥행 1위부터 6위까지 모두 한국영화들이 차지했다. 그러나 각 영화들의 배급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원스어폰어타임>과 <더 게임> 만이 100만명을 동원했을 뿐 다른 한국영화들은 다소 기대에 못미치는 흥행성적을 거뒀다.

한편, 지난달 10일 개봉한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은 설 연휴기간 동안 꾸준한 관객몰이를 하면서 370만 관객을 돌파해 조만간 400만 관객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2008년 2월 11일 월요일 | 글_김용환 기자(무비스트)

(총 26명 참여)
pretto
잘 읽었습니다 ^^   
2010-02-01 15:18
iwannahot
 
 축하해요
  
2009-04-10 19:07
callyoungsin
아쉽죠 흥행은 못하고   
2008-05-07 10:13
ldk209
오락영화....   
2008-04-13 14:41
wizardzean
축하해요   
2008-03-11 23:23
gt0110
드뎌 오늘 보러가요   
2008-02-20 02:26
gt0110
이 영화 봐야겠네요   
2008-02-18 02:44
lee su in
<원스 어 폰어 타임>이 가볍게 즐길만한 영화라 설연휴에 각광을 받은 듯 하네요.   
2008-02-17 13:21
1 | 2 | 3 | 4

 

1 | 2 | 3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