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연(2005, Cheung Yeon / 靑燕)
제작사 : 코리아 픽쳐스 (주) / 배급사 : 코리아 픽쳐스 (주)
공식홈페이지 : http://www.cheungyeon.co.kr/

청연 예고편

[뉴스종합] [기획] 3.1절에 뭐 볼까- 안 보면 후회할 걸? 19.02.27
[뉴스종합] 보자마자 한마디! 지극히 대중적이다 <파파로티> 13.02.28
청연 sunjjangill 10.10.01
탄생조차 비극인 영화 결말도 비극이 되다 gion 09.08.18
좋은 영화네요...장진영씨의 연기가 그립습니다. ★★★★★  w1456 11.02.12
약간 지루했다 ★★★☆  onepiece09 10.09.20
재조명되어야할 수작중 하나라고 생각한다 ★★★★★  rnldyal1 10.07.26



시대에겐 가장 놀라운 여자
한 남자에겐 가장 아름다운 사랑
1925년, 최초의 민간 여류비행사 박경원


... 새가 되고 싶었다
제비가 가득한 고향의 들판, 푸른 새의 꿈

1925년, 모두가 꿈보다 생존을 좇던 시절, 박경원(장진영)은 고향의 들판에서 하늘을 나는 커다란 새 한마리(비행기)를 목격한다. 사람들은 기계덩어리가 떨어질 거라며 두려워하지만 경원은 새처럼 날아오르고 말겠다는 당찬 꿈을 품는다. 하늘을 향한 꿈 하나만으로 혈혈단신 일본으로 건너온 경원. 학비를 위해 밤마다 택시를 몰던 중, 경원은 우연히 택시 손님으로 태운 한국인 유학생 ‘한지혁’(김주혁 분)을 만나게 된다. 지혁은 당당하고 열정에 가득찬 여자 경원에게 끌리게 되지만, 아버지의 호통으로 군에 입대하게 된다.

... 더 높이 날고 싶었다
꿈을 향해 날아오르게 해 준, 사랑이라는 날개

틈틈이 모은 돈과 노력으로 마침내 최정예 엘리트만이 입학할 수 있다는 다치가와 비행학교에 입학한 경원. 자신의 꿈을 향해 한발씩 다가가던 중, 경원은 다치가와 군 기상장교로 돌아온 지혁과 다시 만나면서 서로에 대한 특별한 감정을 확인한다. 그러나 매순간 경원에게 닥치는 위기는 순조로울 것만 같던 사랑에도 위기를 가져오고, 그럴수록 지혁은 자신의 모든 것을 희생하면서 끝까지 경원을 지켜주려고 애쓴다.

... 마침내, 세상 끝까지 날아오르다
눈이 부시도록 푸른 하늘, 모두가 불가능이라 불렀던 꿈을 향해

어려움을 딛고 비행학교 최고의 조종사로 명성을 날리게 된 경원. 그러나 비행대회의 대표자격을 내무대신이 후원하는 일본인 스타 기베(유민)에게 빼앗기고, 어렵게 출전권을 따냈던 경원은 학교의 일방적인 출전 불가 방침에 거세게 반발한다. 기베와 단독경연을 벌이며 가파른 절벽을 활강하는 경원. 시대 전체와 맞선 경원을 안타깝게 바라보는 지혁. 그러나 그들은 알지 못했다. 이 시련 이후에 더 엄청난 역경이 기다리고 있다는 것을...



(총 88명 참여)
loop1434
과연     
2010-06-13 12:41
apfl529
흥미?     
2010-05-21 21:56
ninetwob
시도는 아름답다     
2010-04-18 11:49
kisemo
기대..     
2010-02-03 16:10
iamjo
친일로 뭍치기는 약간 아까운     
2009-12-01 00:06
yiyouna
아까운 영화     
2009-06-29 06:56
im2hot
안타깝네요..     
2009-04-25 20:44
brevin
유민만이 그리울뿐     
2009-02-09 16:07
movie81
그냥 영화로만 봐야했나보다; 말이 너무 많았던 영화였..ㅠ     
2009-01-25 04:42
RobertG
재미있긴 했는데, 역사외곡이 된 부분도 좀 있었어..     
2008-12-14 04:57
1 | 2 | 3 | 4 | 5다음으로 다음으로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