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레리안: 천 개 행성의 도시(2017, Valerian and the City of a Thousand Planets)
제작사 : EuropaCorp / 배급사 : 판씨네마(주)
수입사 : 판씨네마(주) / 공식홈페이지 : http://facebook.com/pancinema.movie

발레리안: 천 개 행성의 도시 : 티저 예고편

[뉴스종합] 9월 2주차 국내 박스오피스, <살인자의 기억법> 1위로 ... 17.09.11
[뉴스종합] 9월 1주차 국내 박스오피스, 국내에도 통했다. 1위 <킬... 17.09.04
단순유쾌한 우주모험담 ektha97 17.08.30
아름다움.. 특별함.. 잘 보고 왔습니다.. ★★★★  dlwogh13 17.09.20
스토리는 마음껏 산으로 가는데 데인 드한 얼굴 보느라 즐거웠음 ★★★  minginho85 17.09.10
기대안하고 봐서 그런가 난 재미있었다. ★★★☆  jina791 17.09.05



28세기 미래, 시공간을 압도하는 스페이스 최강 에이전트가 온다!

수천 종의 외계종족이 평화롭게 살고 있는 28세기의 우주. 에이전트 발레리안과 로렐린에게 30년 전 사라진 행성 뮐의 마지막 남은 컨버터를 되찾아 오라는 미션이 내려진다. 그들은 키리안 행성의 빅마켓에서 컨버터가 거래되고 있다는 정보를 입수해 미션을 수행하지만, 뜻하지 않게 암흑시장 외계종족의 표적이 되어버린다.
가까스로 컨버터를 구출해 낸 그들은 우주수호부의 본거지 알파로 향하고, 제한된 시간 안에 평화를 위협하는 레드존에 진입해 위협 요소를 제거해야 하는 새로운 임무를 받게 된 발레리안과 로렐린. 하지만 이 모든 사건이 자신들이 구출한 컨버터와 연계되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는데...




(총 2명 참여)
joe1017
영화 초반 CG랑 영상미는 정말 대박이다.
임무완수후 알파로 돌아온후부턴 좀 지루하다.     
2017-09-02 17:57
penny2002
CG 외엔 볼 게 없는 수준..스토리도 갈피를 못 잡고 없어도 될 장면들도 간혹 보이고 오글거리는 상황도 안 어울림     
2017-09-02 17:0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