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위  빅 피쉬
    20자평 포스트
     8.41
  2. 2위  분노의 질주
    20자평 포스트
     7.71
  3. 3위  500일의 썸머
    20자평 포스트
     6.94
  4. 4위  마세티 킬즈
    20자평 포스트
     5.35

블루(2003, Blue)
제작사 : 강제규필름, (주)지오엔터테인먼트 / 배급사 : A-Line
공식홈페이지 : http://www.blue2003.com

블루 예고편

[뉴스종합] 공형진, 또 ‘군인’이냐고 물으면 그냥 웃지요! 03.12.31
[스페셜] 발렌타인 데이, 커플예감 무비초이스! 03.02.05
블루 cats70 07.10.21
최고의 영화 remon2053 07.07.18
예전 영화를 이제서야 보았다, 조금 된 영화임에도 나름 볼만... ★★★☆  ark814 09.07.31
오랜만에 재미있게 봤다 ★☆  lovebye0425 09.03.27
재미있게 봤습니다. ★★★☆  kmhngdng 09.01.29



세계 최강의 잠수부대 SSU, 그들의 진한 우정과 도전

잠수분야에서 세계적인 명성을 떨치고 있는 대한민국 해군 특수 잠수부대 SSU. 어린 시절부터 둘도 없는 친구인 김준 대위와 이태현 대위는 SSU를 이끌어 나가는 장교이자 최고의 잠수실력을 겨루는 라이벌이다.
어느날 영국으로 유학을 떠났던 강수진 소령이 SSU의 새 훈련대장으로 부임한다. 그녀는 준과 태현의 SSU 동기이자 준의 옛 연인. 힘들고 어려운 시간과 행복한 순간 모두를 함께 했던 세 사람에겐 목숨만큼이나 소중한 우정과 말하지 못한 사랑이 있었다.

심해 187m, 바다는 그들에게 도전이고 운명이다.

드디어 SSU부대 최대의 작전인 해군 합동훈련 밍크 작전이 시작된다. 그러나 작전 도중 한반도함이 심해에 불시착하는 대형사고가 발생하고, 강수진 소령을 중심으로 한 SSU부대원들은 불시착한 함정 내의 생존자들과 해군의 첨단 탐사장비 USM을 찾기 위해 심해 잠수정에 탑승한다.
무사히 한반도함에 진입해 생존자들을 확보한 구조팀은 복귀를 시도하지만 심해 잠수정의 승선 인원의 초과로 불가피하게 강수진 소령과 이중사가 한반도함에 남게 된다. USM을 분해하며 2차 구조대를 기다리는 두 사람. 그러던 중 한반도함은 다시 심해 187m로 침몰한다. 두 사람을 구하기 위해 준과 태현은 망설임 없이 심해 구조 역사상 전례가 없는 187m의 바다 속으로 들어간다. 이미 두 사람에게 한계는 없다. 오로지 살아남은 자들을 지켜내야만 하는 사명이 있을 뿐!



(총 10명 참여)
apfl529
잔혹한 운명을 그려내는 영화.     
2010-09-01 19:30
kisemo
기대     
2010-02-16 15:46
codger
신은경은 이정도면 성공한거지     
2008-01-09 21:30
cats70
남자들의 우정이 가슴 찡했다     
2007-10-21 10:44
remon2053
넘 만족스러웠던 영화     
2007-07-18 14:53
sunokim
그럭저럭 볼만하네요     
2007-04-24 12:05
fatimayes
흥행은 못했지만 잼있게 봤던 영화     
2007-04-23 16:47
agape2022
막을 수도 없었습니다
내가 밥을 먹을 때도
길을 갈 때도     
2005-02-15 15:55
ffoy
이 영화 [유령]과는 또다른 매력이 있었지만, 다소 그 파워가 떨어져 흥행과는 거리가 멀어진 것 같네요...     
2005-02-14 23:38
imgold
신현준의 카리스마연기 너무 부담스러웠다. 영화내용도 그닥 좋지 않았는데..     
2005-02-13 18:13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