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상의 커플 (TV)(2006)

이미지 더보기
  • 등급
  • 15세 이상 관람가
  • 시간
  • 60 분
  • 개봉
  • 미상
  • 재개봉
  • 미상
  • 전문가영화평

마무리만 좋았다면... ★★★★☆  cheken 10.09.03
한예슬을 위한 드라마 ★★★★★  iamjo 09.11.21
완벽캐스팅~ ★★★★☆  jun150 09.09.21



재미교포이면서 막대한 부동산 건설 재벌인 리처드 조의 딸, 안나 조는 뉴욕 날씨에 짜증이 나 한국행 비행기에 몸을 싣는다. 천상천하 유아독존 그녀에게서 벗어나고 싶은 남편 빌리 박은 리조트 인수를 핑계 삼아 석 달 째 한국의 남해에 머무르고 있다. 한적한 도로를 달리던 안나는 길을 잃고 헤매다 도랑으로 차가 빠져버린다. 세 명의 조카들과 함께 살며 종합건축 설계인테리어공업사라는 잡탕식 간판을 단 소규모 건설업체의 사장 장철수는 운전하며 길을 가다 안나를 발견한다. 심하다 싶게 뻔뻔하며 돈이라면 사족을 못 쓰는 장철수는 안나에게 삼만원을 주면 자신이 해결해 주겠다고 얘기한다. 장철수가 작업하는 동안 그의 차에 앉아 있던 안나는 철수가 벗어둔 겉옷으로 자신의 신발에 묻어있는 흙을 닦는다. 신발을 닦다 옷에 붉은 뭔가가 듬성듬성 묻어있는 걸 피로 오인, 또 뒷좌석 짐 더미들 밑에 깔려 비죽 나와 있는 마네킹의 머리카락과 손가락은 시체로 오인하여 완전 겁에 질린다. 때마침 천둥 번개가 쳐 고개돌린 철수의 얼굴은 살벌하기 그지없다. 한편 작업하던 철수는 안나가 자기 차에 앉아 뭔가 부시럭거리는 걸 보는데 옷 주머니 안에 꽂혀 있는 돈 봉투가 자꾸 신경이 쓰여 의심의 눈초리로 유심히 쳐다본다. 수상함을 느낀 철수는 작업하던 삽을 든 채 다가오고 안나는 무기될만한 걸 찾다 뚫어뻥을 철수 옷으로 둘둘 말고 방어 자세를 취한다. 철수가 바로 앞으로 다가와 문을 열려는 순간 안나 발로 문짝을 꽝 차서 철수는 그대로 넘어지는데...



(총 7명 참여)
apfl529
나름 뭐,,     
2010-07-01 13:07
iamjo
오지호     
2009-11-27 22:19
iamjo
최고 인거다     
2009-11-21 01:48
jun150
또보고싶다     
2009-09-21 19:02
seok2199
ㅋㅋㅋㅋㅋㅋㅋㅋ 웃김     
2009-09-19 23:13
mccorn
그저 바라보다가 무삭제 감독판DVD 청원카페가 생겼습니다.

그바보를 좋아하셨던분들, DVD 소장하시고 싶으신분들 서명하러와주세요!

http://cafe.daum.net/baboDVD     
2009-06-24 12:00
brevin
환커갤은 아직도 잘 있으려나 모르겠네요     
2009-02-11 16:54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