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  러브레터
    20 Ʈ
     8.88
  2. 2  아멜리에
    20 Ʈ
     8.46

박찬욱, 박찬경 형제의 <청출어람>, 에든버러영화제 초청
2013년 5월 30일 목요일 | 서정환 기자 이메일

박찬욱, 박찬경 감독의 <청출어람>(제작 모호필름, 모그인터렉티브)이 제67회 에든버러국제영화제에 초청, ‘Focus on Korea’라는 비경쟁부문 특별 섹션에서 상영된다. <청출어람>은 코오롱스포츠 40주년 기념 ‘Way to Nature 필름 프로젝트’의 첫 번째 작품으로, 송강호가 출연한 19분 분량의 단편영화다.

오는 6월 19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되는 제67회 에든버러국제영화제는 한국영화의 다양성을 보여주기 위한 ‘Focuse on Korea’ 특별 섹션을 통해 <청출어람>외에도 <베를린> <지슬> <남영동 1985> 등의 영화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봉준호 감독이 심사위원장으로 위촉되어 더욱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에든버러영화제 측은 “완벽하리만치 심플한 스타일로, 지극히 신비스러운 주제를 다루고 있는 작품”이라며 “판소리, 대자연의 순환, 문화의 계승을 소재로 하여 재미와 함께 사색을 부르는 영화”라고 <청출어람>의 선정 이유를 밝혔다.

스코틀랜드 에든버러에서 개최되는 에든버러영화제는 비경쟁 영화제 중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닌 국제영화제로 매년 가을 개최되는 BFI 런던영화제와 더불어 영국 내에서 가장 위상이 높은 영화제다. <돼지의 왕> <잠 못 드는 밤> 등이 2012년 국제장편경쟁부문에서 상영된 바 있다.

● 한마디
단편 프로젝트임에도 한국영화의 다양성을 보여주기에 손색없는 <청출어람>.


2013년 5월 30일 목요일 | 글_서정환 기자(무비스트)

0 )
1

 

1

 

1일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