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강호, <변호인>(가제)에서 인권변호사 맡아
2013년 1월 10일 목요일 | 김한규 기자 이메일

송강호가 차기작을 결정했다. NEW는 송강호가 <변호인>(가제)(제작: 위더스필름 제공/배급: NEW)에 캐스팅 됐다고 전했다.

법정 드라마 <변호인>(가제)은 정치 스릴러 웹툰 <스틸레인>의 작가 양우석의 첫 장편영화 데뷔작이다. 그는 이번 영화에서 각본도 담당한다. 가장 먼저 영화에 캐스팅 된 송강호는 1980년대 인권변호사로 분한다. 송강호가 신인 감독과 호흡을 맞추는 건 <우아한 세계> 이후 6년 만이다. 송강호는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에 이어 촬영 중인 한재림 감독의 <관상>을 마무리 한 후 차기작에 참여할 예정이다.

<변호인>(가제)은 나머지 주요 배역을 캐스팅 한 후 오는 3월말 첫 촬영에 들어간다.

● 한마디
2013년에도 송강호는 바쁘다 바뻐.

2013년 1월 10일 목요일 | 글_김한규 기자(무비스트)     

(총 2명 참여)
aumma7
시나리오가 장난 아니라면서요? 정말 기대되는 영화입니다. ^^   
2013-09-13 09:23
ptg0619
항상 형사역이나 깡패역 단골손님이신 송강호님의 변호사 변신 기대됩니다..화이팅여~~   
2013-01-10 11:12
1

 

1 | 2 | 3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