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왕성 현장 속으로
동영상 보기
이전
집의 시간들
2018.10.23
해피 댄싱
2018.10.23
캡틴 스터비
2018.10.23
호두까기 인형
2018.10.23
바울
2018.10.23
다음
이전
다음


(총 3명 참여)
codger
이다윗 많이컷군     
2015-03-26 05:12
loop1434
저예산이라는 한계를 눈감고도 과장된 연출과 연기는 아쉽다.     
2013-09-11 16:40
ldk209
한국의 교육 현실에 대한 아주 암울하고도 끔찍한 얘기입니다... 마치 정신병원에 갇힌 환자들처럼 미쳐 돌아가는 아이들.. 아무런 꿈도 희망도 없이 버텨가는 아이들... 과연 우리에게 희망이 있는 것일까요..     
2013-07-11 23:27
1